보도자료

정보자료실

대표전화

tel. 041.664.7224

am 9:00 ~ pm 6:00

토,일,공휴일은 휴무입니다.

041.674.0215~6
master@company.com
HOME 정보자료실보도자료

보도자료

 

[에이블]장애인계 “박근혜 퇴진” 연이은 시국선언

페이지 정보

작성자 관리자
댓글 0건 조회 5,673회 작성일 16-12-16 16:10

본문


작성일 : 16-11-14 08:05


장총·장총련도 동참…“장애인 생존권 외면 분노”

에이블뉴스, 기사작성일 : 2016-11-08 15:12:47

 
 한국장애인단체총연합회와 한국장애인단체총연맹이 8일 국회 앞에서 시국선언을 진행하고 있다.ⓒ에이블뉴스  에이블포토로 보기

관련기사- 비선실세 국정농단 규탄 '장애계 시국선언'
- 박근혜 대통령, 국정농단 책임지고 즉각 하야해야
- 국정농단 '뿔난' 장애인들 박통 "퇴진하라"
- 광주 78개 장애인단체 ‘박근혜 하야’ 시국선언
    ‘최순실 게이트’로 각계각층의 시국선언이 이어지고 있는 가운데 장애인계에서도 연이어 동참하고 있다.

지난 2일 전국장애인차별철폐연대에 이어 장애인단체의 양대 산맥 한국장애인단체총연합회와 한국장애인단체총연맹도 8일 국회 앞에서 시국선언을 통해 박근혜 대통령의 하야를 강력히 촉구한 것.

특히 장애인계는 비정상적인 국가운영으로 인해 500만 장애인의 생존권을 외면, 결국 장애인 관련예산이 대폭 삭감됐다는 점에 집중해 현 정권과 박근혜 대통령의 책임을 규탄하고, 각종 비리와 부패에 대한 성역 없는 수사를 요구했다.

한국장애인단체총연맹 이병돈 상임대표는 “그동안 대통령 선거에서 제시한 장애인공약은 공중 분해 된지 오래됐고, 특히 현 정권에서 장애재판정이라는 도구를 사용해 등록장애인 수를 지속적으로 줄여나가고 있다”며 “내년 정부예산안 마저 등록장애인 감소를 전제로 삭감된 예산안을 여전히 국회에 제출하는 뻔뻔함으로 일관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8일 국회 앞 장애계 시국선언에서 “박근혜 퇴진” 피켓을 든 장애인.ⓒ에이블뉴스  에이블포토로 보기

이어 이 상임대표는 “국가의 권력은 장애인을 비롯한 모든 국민으로부터 나옴에도 불구하고 대통령과 소위 ‘비선실세’라는 비정상적 권력이 정상적인 권력으로 포장돼 장애인의 생존권을 위협하는 현 정권의 권력 남용과 농간의 작태를 더 이상 묵고할 수 없다”며 “박 대통령의 즉각 하야를 명령한다”고 피력했다.

한국장애인단체총연합회 안진환 상임대표는 “2018년 평창패럴림픽은 비선실세들에 의해 난도질당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지고 있다. 장애인예산마저 자신들의 사리사욕을 위해 휘두르는 조직적인 뻔뻔함의 끝은 어디인가”라며 “장애인복지예산이 사형수의 목처럼 잘려나가고 있는 현실은 그 어떤 대가를 치르더라도 바뀌어야 한다”고 규탄했다.

이어 안 상임대표는 “유사중복 통폐합, 재정지출 효율화 등을 내세우며 장애인에게 제공되는 서비스의 정당한 예산확보 요구를 차단하고 처절하게 부르짖게 만들었다”며 “부정과 부패로 얼룩진 국정 농단에 분노를 금할 수 없다. 박근혜대통령은 나라를 어지럽힌 책임을 지고 즉각 하야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한편, 두 단체는 향후에도 현 사태에 대한 후속 조치 및 진행 상황을 철저히 감시하고 장애계의 목소리가 반영될 수 있도록 촉구 활동을 지속적으로 전개해나갈 예정이다.


 
 8일 국회앞에서 진행된 장애계 시국선언에서 한국장애인단체총연합회 안진환 상임대표가 발언하고 있다.ⓒ에이블뉴스  에이블포토로 보기
   
 
 
 한국장애인단체총연합회와 한국장애인단체총연맹이 8일 국회 앞에서 박근혜대통령의 하야를 촉구하고 있다.ⓒ에이블뉴스  에이블포토로 보기
 
 
  [2017년 에이블뉴스 칼럼니스트 공개 모집]

-장애인 곁을 든든하게 지켜주는 대안언론 에이블뉴스(ablenews.co.kr)-

-에이블뉴스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발송 ablenews@ablenews.co.kr-